29일 오전 6시께 강원 속초 동방 16해리 해상에서 오징어잡이 중이던 43t급 근해자망 어선이 밍크고래 한 마리가 죽은 채 그물에 걸려 있는 것을 발견해 속초수협 물양장으로 인양했다.

속초 앞바다서 7.8m 크기 죽은 밍크고래 발견…4천만원 예상

밍크고래는 길이 7.8m, 몸통 둘레 3.85m, 무게 3.8t 크기다.

고래 혼획 신고를 받은 속초해경은 확인 결과 고래에서 불법 포획된 흔적을 발견하지 못해 해당 고래를 어민에게 인계했다.

이 고래는 경북 포항으로 옮겨져 위판될 예정이며 예상되는 위판가는 4천만원 정도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