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정 "불기소 권고는 삼성의 기획…이재용 기소해야"

정의당 심상정 대표는 29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한 불기소·수사 중단을 권고한 검찰 수사심의위원회 결정에 대해 "시민의 눈을 빙자한 삼성의 기획"이라고 주장했다.

심 대표는 이날 상무위원회에서 "제척돼야 마땅할 삼성맨들이 사전 검증 없이 심의위원으로 포진해서 중심적 역할을 수행했다는 보도가 있었다"면서 이렇게 밝혔다.

그는 "명확한 법적 근거 제시도 없이 회의록조차 남기지 않고 반나절 만에 쫓기듯 내린 수사심의위의 졸속 깜깜이 결정은 국민이 수용하기 어렵다"며 "검찰은 수사심의위원회의 부실한 권고를 수용하지 말고 이 부회장을 기소하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