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교육청 초중고생 1인당 10만원…30일 계좌로 지급

부산시교육청은 29일 추가경정예산안이 부산시의회 본회의에서 의결됨에 따라 30일 초·중·고·특수 학생 30만7천500여 명에게 교육재난지원금 10만원씩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교육재난지원금은 학생 스쿨뱅킹 계좌에 현금 10만원씩을 이체하는 방법으로 지원된다.

스쿨뱅킹을 활용하지 않는 경우 학생 또는 보호자 계좌로 지급한다.

부산시교육청은 등교수업 연기에 따른 미집행 급식비 156억800만원과 교육청 예비비 151억8천200만원 등 307억9천만원을 교육재난지원금으로 사용한다.

시교육청은 고1 무상교육(학비 1인당 84만원)과 고3 무상급식(급식비 1인당 34만원)을 6개월 앞당겨 2학기부터 시행한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학부모 부담을 덜어주고자 교육재난지원금을 지원한다"며 "고1 무상교육과 고3 무상급식을 6개월 앞당김에 따라 2학기 부산지역 초·중·고 무상교육과 무상급식이 완성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