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일 오전 1시 48분께 경북 영천시 고경면 한 도로에서 SM5 승용차에 불이 나 안에 타고 있던 1명이 숨졌다.

경북 영천 도로서 승용차 불…1명 숨져

불은 엔진룸 등을 태워 약 300만원(소방서 추산)의 피해를 내고 20여분 만에 꺼졌다.

경찰은 승용차가 주행 중 가드레일을 들이받아 그 충격으로 불이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자세한 화인과 사망자 신원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