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전국 16개교 코로나19로 등교 중지…서울서만 4곳 늘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26일 전국 16개 학교에서 등교 수업이 이뤄지지 못했다.

교육부는 이날 오전 10시 기준으로 등교 수업일을 조정한 학교가 이같이 집계됐다고 밝혔다.

전체 2만902개 유·초·중·고교 가운데 0.08%에서 등교 수업이 불발된 것이다.

등교 수업 중단 학교는 전날(12곳)보다 4곳 늘었다.

이날 서울 서대문구 이대부고에서 교사가 확진되면서 해당 학교의 등교 수업이 원격 수업으로 전환된 사례를 포함해 서울에서만 4곳 증가했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에서 6곳, 인천(계양) 2곳, 경기(시흥·이천·안산·김포·의정부) 7곳, 전북(전주) 1곳의 등교 수업이 중단됐다.

지난달 20일 등교 수업을 시작한 이후 전날까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학생은 23명, 교직원은 7명으로 하루 전과 변함없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