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가 디지털 성범죄 근절과 피해자 지원 등의 정책 개발을 위해 30일 '디지털 성범죄 대응 추진단'을 발족한다.

경기도는 26일 "추진단은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가 공동 단장을 맡아 오는 9월까지 활동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총 42명으로 구성되는 추진단은 관련 학계, 법률, 의료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정책자문단'과 경찰, 교육공무원, 시설장, 상담소장 등 실무자들이 포함된 '피해자 안전 및 디지털 인권' 등 2개 분과로 꾸려져 활동하게 된다.

경기도, 디지털 성범죄 대응 추진단 발족

발족식에서 이재명 지사와 이수정 교수, 정정옥 경기도 가족여성연구원장, 청년 패널은 디지털 성범죄 대응을 주제로 대담을 나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