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크랜드, 20년 전 가격 그대로 '대한민국 동행세일'

남성복 브랜드 파크랜드(대표 박명규)는 코로나19로 인해 지속되는 경제 위기 상황에서 침체된 내수경기 활성화에 힘이 되고자 ‘대한민국 동행세일’에 참여한다고 24일 밝혔다.

파크랜드의 ‘대한민국 동행세일’은 오는 7월12일까지 드레스 셔츠 9600원, 봄, 여름 신상품 50% 할인 + 정장, 자켓 구매시 최대 3만원을 추가로 할인해주는 행사를 진행한다. 20년전 그때 그 가격 드레스 셔츠 세일 행사는 파크랜드가 1999년도에 판매했던 가격인 9600원에 드레스 셔츠 총16종, 5만 5000장을 한정 판매하는 행사이다.

파크랜드 관계자는 “대한민국 동행세일을 통해 많은 고객들과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하며 소비자가 안심하고 쇼핑할 수 있는 매장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동행세일을 기점으로 코로나19 위기 극복의 시작점이 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 고 강조했다.
파크랜드 ‘대한민국 동행세일’에 대한 상품은 파크랜드 전국 매장(상설할인매장 제외)과 공식 쇼핑몰에서 확인할 수 있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