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호, K유니콘 홍보대사

중소벤처기업부는 최근 벤처투자자로 변신한 전 미국 메이저리그 투수 박찬호 씨(사진)를 예비 유니콘 기업(기업가치 10조원 이상 스타트업)의 투자 유치 지원을 위한 ‘K유니콘 서포터즈’ 홍보대사로 23일 위촉했다. K유니콘 서포터즈(단장 백여현 한국투자파트너스 대표)는 유니콘 성장 단계에서 대형 투자를 촉진하기 위해 발족한 국내 투자기관 간 협업체다. 박씨는 작년부터 스타트업을 육성하는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스파크랩의 파트너로 활동하고 있다. 그는 “벤처투자자로서 애국을 실천하고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끼치고 싶다”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