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조 톡톡
법무법인 지평이 오는 24일 오후 5시 ‘LEGAL 500 기업의 위기 대응 가이드: 대한민국의 코로나 대응’ 웨비나를 연다. 글로벌 로펌업계 등에 대한 연구 출판물과 잡지를 발간하는 LEGAL 500이 주관하는 주요 국가별 코로나19 위기 대응 웨비나의 한국판이다.

지평 관계자는 “한국의 코로나19 대응을 주목하는 글로벌 기업 및 로펌 관계자를 대상으로 영어로 진행하며, 바이오 금융 기업 노동 지식재산권(IP) 등 지평 소속의 전문 분야별 선임 외국변호사들이 발제와 질의응답에 나설 예정”이라고 말했다. 신청은 LEGAL 500 및 지평 홈페이지에서 받으며, 웨비나 접속이 가능한 링크 및 사전 안내문이 개별 신청자에게 메일로 발송될 예정이다.

문혜정 기자 selenmoo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