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은혜, 전국시장·군수·구청장과 간담회…학교 방역 지원 논의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16일 수원시청에서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와 공동으로 간담회를 열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비한 학교 방역 지원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간담회에는 서울 영등포구·인천 계양구·충남 논산시·전남 담양군 등 4개 기초지방자치단체장과 경기 수원·고양·용인·성남·화성·부천의 6개 기초지자체장이 참석한다.

유 부총리와 시장·군수·구청장들은 코로나19 상황에서 학생들이 안전하게 학습할 수 있도록 구체적인 지원 방안을 협의하고, 교육부가 추진하는 방역 인력 4만여명 배치 계획과 관련한 의견을 공유할 방침이다.

유 부총리는 "최근 수도권에서 지역 감염이 지속해서 발생해 어려운 상황"이라면서도 "학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학습할 수 있도록 교육부와 기초지방자치단체가 함께 긴밀히 협력해나가자"고 제안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