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부회장, 영장심사 출석

불법 경영승계 의혹을 받고 있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8일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출석하고 있다. 원정숙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밤늦게까지 이 부회장 구속 여부를 심리했다.

허문찬 기자 swea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