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비창업자 및 초기창업자 성공창업 견인을 위한 무료 창업교육 실시
기술보증기금, 벤처창업교실 교육생 모집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은 예비창업자 및 초기창업자의 성공창업 견인을 위해「2020년 제1회 벤처창업교실」교육생을 오는 12일까지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벤처창업교실은 서울 위플레이스 역삼 3호점에서 오는 25일부터 26일까지 양일간 진행된다.전액 무료 강좌이다.

교육 대상자는 제조, 정보통신(ICT), 신재생에너지, 4차 산업혁명분야, 지식문화산업 등 기술기반 업종의 창업을 준비 중인 예비창업자 또는 창업 후 3년 이내의 초기창업자다. 기보는 심사를 거쳐 50명 내외의 교육생을 선발할 예정이며 최종 선정자는 17일 기보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된다.

오프라인으로 진행하던 교육은 코로나19 대응차원에서 온라인 교육과 함께 병행되어 진행된다. 교육내용은 △창업법률 △창업지원정책자금 △세무·회계, 인사·노무 △투자유치와 홍보(IR )△사업계획서 작성 등 기술창업과 관련된 실무지식 위주의 강좌들로 구성됐다. 우수 수료자에게는 무료로 ‘맞춤형 창업컨설팅’혜택도 지원된다.

기보는 예비창업자 및 초기창업자의 성공적인 창업과 안정적인 사업기반을 지원하기 위해 2001년부터 강좌를 운영해왔다. 현재까지 총 4846명의 수료생을 배출했다. 교육 수료자에게는 창업 등에 필요한 자금을 지원하기 위해 기보의 맞춤형 창업보증 등의 혜택을 별도로 제공하는 등 기술기반 창업기업 발굴과 육성에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기보 관계자는 “기보는 정부의 제2벤처붐 조성 계획에 맞춰 개방형 혁신 창업생태계 조성에 기여하고자 수요자 맞춤형 창업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해 왔다”며 “창의적인 기술과 아이디어가 사업화로 연결돼 성공적으로 창업에 성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