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8일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원흥동 쿠팡 고양 물류센터 입구에서 보안 요원들과 시 공무원들이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지난 28일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원흥동 쿠팡 고양 물류센터 입구에서 보안 요원들과 시 공무원들이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고양시 쿠팡물류센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과 관련해 1일 오전 11시 현재 추가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고양시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고양 쿠팡물류센터 직원 A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뒤 전체 직원 1600명을 대상으로 전수검사를 진행한 결과 1423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검사 대상은 A씨가 근무한 건물 직원 707명과 별도 건물에서 일한 협력업체 직원 894명 등 1601명이다.

나머지 177명에 대한 검사 결과는 이날 오후 중 나온다.

고양시는 "이동 동선 등 관련 정보가 파악되는 즉시 신속하게 공개할 것"이라며 "강화된 방역 대책을 통해 시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