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루·지본코스메틱, 전남교육청에 손소독제 5억원어치 기부

전남 순천시 소재 업체인 파루(대표이사 강문식)와 지본코스메틱(대표이사 박상용)이 25일 5억원 상당의 손 소독제를 전남도교육청에 기부했다.

이들 업체는 학생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 활동에 써달라며 손 소독제 6만 5천여개를 기부했다.

장석웅 교육감은 "등교수업이 진행되면서 어떻게 하면 코로나19로부터 아이들의 건강을 지켜낼지 걱정이 많았다"면서 "특히 앞으로 코로나19와 동행이 불가피한 상황을 감안하면 오늘 손 소독제 기부는 한 줄기 단비와 같다"고 사의를 표했다.

1993년 설립된 파루는 태양광사업 및 LED 등이 주력사업으로 연 매출 531억원에 이르는 중견기업이다.

지본코스메틱은 2001년 설립 후 손 소독제와 화장품 등을 생산하며 연 매출 81억원을 올리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