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실미도서 밀물에 고립된 미국인 가족 4명 구조

22일 오후 2시 31분께 인천시 중구 실미도에서 갑자기 불어난 밀물에 A(43)씨 등 미국인 가족 4명이 고립됐다.

당시 실미도 인근 무의도에 있던 한 행인이 고립된 A씨 가족을 발견하고 해경에 신고했다.

해경은 인근 하늘바다파출소의 연안 구조정을 투입해 A씨 가족을 모두 구조했다.

이들은 이날 낮 12시께 관광을 하려고 무의도에서 실미도까지 걸어갔다가 갑자기 바닷물이 차오르자 고립된 것으로 파악됐다.

인천해양경찰서 관계자는 "서해는 조수간만의 차가 매우 크다"며 "갯바위나 갯벌에 들어갈 때는 사전에 물때를 확인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