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해경 술에 취해 영덕 앞바다 빠진 50대 구조

22일 오전 9시 42분께 경북 영덕군 강구면 강구항 안에서 사람이 빠졌다는 신고가 울진해양경찰서에 들어왔다.

강구파출소 구조대원은 4분 만에 구조정을 타고 현장에 도착한 뒤 50대 A씨를 무사히 구조했다.

해경 관계자는 "주변 목격자들이 술에 취한 상태에서 바다에 뛰어들었다고 전했고 A씨는 구조 당시 술 냄새가 났다"고 말했다.

A씨는 건강에 이상이 없어 119에 의해 포항 한 병원으로 이송됐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