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보증기금·세종대 기후변화 대응 업무 협약

기술보증기금은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공동 연구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세종대와 업무협약을 했다고 22일 밝혔다.

기보와 세종대는 이번 협약으로 온실가스 감축 정책지원을 위한 대응, 기후변화 대응기술 산업화 및 저변 확대 교육, 기후변화 공동 연구 등을 통해 기후·환경 문제를 해결에 협력한다.

기보는 올해 초부터 세종대와 손잡고 '탄소가치 평가모델'을 고도화하는 연구를 진행해 왔다.

탄소가치 평가모델은 기후기술 또는 프로젝트를 통해 창출할 수 있는 온실가스 감축 효과를 가치 금액으로 환산해 평가하는 모델로 기후기술 보유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개발됐다.

윤범수 기보 이사는 "기후·환경기술 분야는 국가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서도 중요하며 세계적인 성장세가 예상되는 미래 유망산업"이라며 "온실가스 감축과 기후변화 대응 분야 기업의 성장을 돕기 위한 금융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