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송파구청장, '부부의 날' 혼인신고한 부부에 손편지

서울 송파구는 '부부의 날'인 21일 첫 번째로 혼인신고를 마친 신혼부부에게 박성수 구청장이 손편지를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편지에는 뜻깊은 날 부부가 된 것을 축하하며 "두 사람이 손잡고 걸어갈 길이 5월의 눈부신 햇살처럼 반짝이길 소망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편지를 받은 부부는 "생각하지 못했던 축하를 받아 더 기쁘고 감사하다.

오늘 이 마음을 소중히 새기며 송파에서 행복하게 잘 살아가겠다"고 소감을 말했다고 송파구는 전했다.

박 구청장과 이 부부는 구청 2층 민원실에 마련된 포토존에서 기념촬영도 함께했다.

'부부의 날'은 가정의 달인 5월에 '둘(2)이 하나(1)가 된 것을 축하'하는 의미로 5월 21일로 정해졌으며, 2007년 법정기념일로 제정됐다.

서울 송파구청장, '부부의 날' 혼인신고한 부부에 손편지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송파에서 새 출발하는 많은 부부들이 행복한 결혼생활을 이어갈 수 있도록, 일자리 많고, 아이 키우기도 좋으며, 다양한 여가문화가 있는 '살기 좋은 도시, 송파'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