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1기관 1시장 결연 '전통시장 가는 날' 운영

부산시는 코로나19 사태로 위축된 전통시장의 경기 회복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1기관 1시장 자매결연을 체결하고 기관별로 전통시장에서 장을 보는 '전통시장 가는 날'을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참여기관은 부산시 실·국·본부를 중심으로 한 시 산하 모든 공기업, 출자·출연기관과 16개 구·군이다.

장보기는 기관별 특성이나 여건에 맞춰 월 1회 이상 전통시장에서 동백전과 온누리상품권 등을 이용, 물품 구매, 식사, 회식, 재능기부 등을 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부산시는 매주 수요일 가족사랑의 날과 연계해 매월 넷째 주 수요일을 '전통시장 가는 날'로 권장한다.

부산소비자단체에서도 시민 주도의 자율적 소비촉진 분위기 조성을 위해 5월 중 '착한소비촉진 캠페인'을 계획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