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충북 영동 금강모치마을서 농촌 사랑 봉사활동

한국철도시설공단은 2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농번기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충북 영동군 금강모치마을에서 농촌 사랑 봉사활동을 했다.

철도공단, 충북 영동 금강모치마을서 농촌 사랑 봉사활동

이날 공단 봉사단 35명은 블루베리 열매 보호를 위한 새망 치기, 잡초 제거와 비닐하우스 정비 등 일손이 필요한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을 줬다.

윤여철 철도공단 경영본부장은 "코로나19로 농촌 인력 부족이 심각한 요즘 농가에 작은 도움을 드릴 수 있어서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농촌 봉사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