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발 확진자 중 클럽방문 95명·접촉 111명…서울 101명"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