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소식] 순천향대 천안병원 김지선 교수 '젊은 의학자 상' 수상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 김지선(정신건강의학과) 교수가 대한신경정신의학회가 주는 'GSK 젊은 의학자 상'을 수상한다.

김 교수는 기분장애를 비롯한 주요 정신질환 임상적 특성과 관련된 뇌파의 사건 유발 전위 연구를 통해 우수한 학술적 성과를 거뒀다는 평가를 받았다.

오는 7월 9일 '2020년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시상한다.

이 상은 신경정신의학 분야에서 탁월한 연구업적을 이룬 만 40세 이하 젊은 연구자에게 주는 상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