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관 도레이첨단소재 회장(사진)이 12일 이대서울병원과 강서구보건소에 화분 100개를 전달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한 데 따른 것이다.
이영관 도레이첨단소재 회장,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행렬 동참

이 회장이 선택한 기부처는 한국도레이R&D센터가 있는 강서구에 있는 병원과 보건소였다. 이대서울병원은 강서구청과 공동으로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운영중에 있으며, 강서구보건소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지역주민의 건강과 방역에 힘쓰고 있는 공적 기관이다.

이 회장은 “화훼농가 뿐만 아니라 모두에게 밝은 기운이 전달되기를 바란다”면서 “작은 관심과 노력들이 모여 힘든 시기를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회장은 최병오 패션그룹 형지 회장의 지명으로 동참했으며, 다음 릴레이 기부자로 김영찬 골프존뉴딘홀딩스 회장을 지명했다.

김재후 기자 hu@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