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소진공)은 편의점 이마트24에서 제로페이 사용이 활성화될 수 있게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소진공은 7일 서울 연세세브란스빌딩에서 이마트24, 한국간편결제진흥원과 함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은 "소상공인들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스마트화 지원 사업에 자연스럽게 다가가길 기대한다"면서 이번 협약의 취지를 설명했다.

협약에 따라 이마트24는 오는 7월까지 전국 4천700개 매장에서 제로페이로 결제한 금액의 1%를 소진공에 기부하고, 제로페이 사용을 촉진할 수 있도록 홍보도 협력할 예정이다.

소진공, 이마트24에서 제로페이 사용 활성화 지원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