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기밀유출' 국방과학연구소 前 연구원 연구실 압색

국방과학연구소(ADD) 퇴직 연구원의 군사기밀 유출 의혹과 관련해 경찰이 해당 연구원의 연구실 압수수색에 들어갔다.

1일 경찰 등에 따르면 대전지방경찰청 보안수사대는 ADD 전 연구원 A씨가 퇴직 후 옮긴 서울의 한 사립대 연구실 등에 수사관 등을 보내 서류와 컴퓨터 하드웨어 등을 확보하고 있다. A씨가 ADD 퇴직 후 기밀을 유출했다는 의혹에 대해 사실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서다.

앞서 군은 ADD 퇴직 연구원들의 무기 개발 관련 기밀 자료 유출 정황을 포착하고 경찰과 국가정보원, 군사안보지원사령부 등에 수사를 의뢰했다. 주요 조사 대상자만 20여명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건은 문재인 대통령이 신속한 수사의 필요성을 직접 국방부에 강조하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