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상상나눔 도시락' 전달

KT&G(사장 백복인·사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전국 복지기관에 3억원 상당의 ‘상상나눔 도시락’을 지원한다. 지역상권에서 구매한 도시락을 지역 복지기관에 전달해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을 돕는다.

상상나눔 도시락은 최근 소비 위축으로 경제적인 타격을 입은 소상공인, 무료 급식소 운영 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 등을 돕기 위해 KT&G 전국 19개 기관이 진행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박종필 기자 j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