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탄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

(사진= 탄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


배우 매니지먼트사인 '탄엔터테인먼트'가 '더킴컴퍼니'를 인수합병 했다.

'탄엔터테인먼트'는 배우 주석태, 서진원, 양조아, 홍서준, 정의욱, 김은수, 정수한, 백상희가 소속되어 있는 탄탄한 연기력과 명확한 캐릭터의 배우전문 매니지먼트 회사로 이름을 알렸다.

'탄엔터테인먼트'와 "더킴컴퍼니"가 합병하면서 기존 영화나 드라마 매니지먼트 외에 예능, 연기트레이닝센터, 콘텐츠개발, 미디어제작의 영역으로까지의 사업 범위를 넓히게 되었다.

탄엔터테인먼트는 '더킴컴퍼니'의 소속배우는 물론 기존 조직을 모두 흡수하는 형태의 전략적인 파트너십 계약 체결을 통해 매니지먼트사업부에는 오민혁대표가 선임되었다.

탄엔터테인먼트측은 "소속배우들을 위해 보다 효율적인 업무를 진행해 나갈것이며, 앞으로 새로운 분야에서도 총망받는 매니지먼트가 되기위해 노력할 것이니 많은 관심과 기대해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더킴컴퍼니'는 배우 정규수, 이한위, 병헌, 강율, 여운, 김원식, 유상훈, 동근, 오경민, 김종문, 김소민,나규진 등 실력파 중견 배우부터 젊고 유능한 배우들이 소속되어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