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로스워터앤에너지,한국수자원공사와 하수재이용 활성화 협약 체결

테크로스워터앤에너지(사장 김정철)는 한국수자원공사(사장 박재현)와 27일 광주에 있는 한국수자원공사 영·섬유역본부에서 하수처리수 재이용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 협약 체결을 통해 물 부족을 겪고 있는 산업단지에 버려지는 하수를 재이용해 양질의 저렴한 공업용수로 공급하는 사업을 공동으로 발굴 및 추진한다.

재이용사업에 대한 사업개발, 설계, 시공 및 운영관리 노하우를 보유한 양 사의 협력은 기업경쟁력 강화, 수질 보전, 물 부족 해결 등 일석삼조의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테크로스워터앤에너지 관계자는 “재이용사업은 기후변화로 인한 물 수급 불균형 문제를 해소하고, 대체 수자원 확보를 위한 대안이 될 것”이라며, “하수처리수 재이용 사업에 대한 관심과 역량을 지속적으로 쌓아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테크로스워터앤에너지는 초순수, 산업용수, 하폐수처리 및 재이용시설의 사업개발, 설계·시공·운영을 하는 수처리·환경전문기업이다. 2018년 6월 파주시에 하루 약 4만t 규모의 수도권 최대 규모의 하수처리수 재이용시설을 준공해 현재 운영 중이다.

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