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대는 산업디자인학과 강호진 씨와 졸업생 조성욱 씨가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본상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청주대 강호진·조성욱씨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

iF 디자인 어워드는 미국 'IDEA', 독일 '레드닷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고 청주대는 전했다.

강씨는 저소득층 아동을 위한 가변형 가구 제품인 '칠드런스 스터디 베드'(Children's study bed)를 디자인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조씨는 노점상 어르신들이 물건을 손쉽게 판매하고 이동할 수 있는 좌판인 '스탠드 카트'(Stand Cart)를 디자인했다.

이 작품은 IDEA,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도 수상한 작품이다.

청주대 관계자는 "수상작들은 사회적 약자들이 생활 속에서 겪는 불편을 해소하는 디자인으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