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헬로비전, 소외계층에 식물액자 전달

LG헬로비전(대표 송구영)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신체·심리적 방역이 필요한 대구·경북 지역 내 소외계층을 위한 ‘언택트(비대면) 봉사활동’(사진)에 나선다고 16일 발표했다. 독거 어르신들의 ‘코로나블루’ 해소를 위한 공기정화 식물 액자와 편지 및 지역 시각장애인을 위해 점자가 인쇄된 손 소독제를 4월 말 전달하기로 했다.

코로나블루란 코로나19 장기화로 사회활동이 제한됨에 따라 느끼는 무력감이나 우울감을 뜻한다. 오랜 시간 집에서 홀로 지내는 독거 어르신을 위해 ‘공기정화 식물 액자 만들기’ 봉사활동을 하는 것이다. 130여 명의 임직원이 만든 식물 액자와 편지는 대구의 지산종합복지관과 감천재가노인돌봄센터를 통해 지역 독거 어르신에게 전달된다.

또 50명의 임직원이 점자 스티커를 부착한 손 소독제 1000개를 대구시 시각장애인연합회를 통해 지역 시각장애인 가구 125곳에 전달할 예정이다.

LG헬로비전은 지난 3월에도 ‘필터 교체형 KF94 마스크’와 ‘토이비누’를 제작해 감염병 예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이웃에게 전달했다.

이승우 기자 lees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