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취약계층에 ‘사랑의 식품꾸러미’ 전달

13일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사진 왼쪽)이 대전 동구의 행복한어르신복지관을 찾아 식품상자를 전달하고 있다. 한국철도시설공단 제공

한국철도시설공단은 13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전 동구의 행복한어르신복지관에 간편하게 식사할 수 있는 식료품 1000상자를 전달했다.

철도공단은 자매결연을 맺은 대전 중앙시장에서 약 2500만원 상당의 물품을 구매, 지역경제 활성화 및 소상공인에게도 도움을 줬다.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은 “사회적 취약계층분들께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고 지역의 소상공인들에게도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가 필요로 하는 다양한 지원활동을 적극적으로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대전=임호범 기자 lh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