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당 천정배·장병완 "광주 발전·호남 집권 보루되겠다"

민생당 현역 의원인 천정배(광주 서구을)·장병완(광주 동구남구갑) 후보는 7일 광주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호남의 정치 경쟁을 발전시키고 호남의 정치력을 강화해 광주 발전과 호남 집권의 보루가 되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들은 "호남의 정치력이 높아질 때 호남과 광주에 경제적 지원이 확대됐다"며 "호남 대선 주자를 함께 만들어 호남의 정치적 역량을 끌어 올리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힘 있는 중진 의원들이 뒷받침할 때 광주와 호남의 투자 제안을 무시하지 못할 것이다"며 '인물론'을 내세워 더불어민주당 '신인' 후보들과 차별화를 꾀했다.

두 후보는 노무현 정부에서 법무부 장관(천정배)·기획예산처 장관(장병완)을 지낸 인연으로 '원팀'을 만들어 정책 중심의 선거 운동을 펴고 있다
이들은 광주형 일자리 정상화, 군 공항 이전 문제 해결, 한전공대 정상 개교, 에너지 밸리 성공, 남도 신한류 복합문화 벨트 조성, 고령친화복지도시 조성을 약속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