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당 장병완·천정배 '원팀' "민주개혁 정권 창출"

민생당 광주 동구남구갑 장병완 후보와 광주 서구을 천정배 후보가 '원팀'을 만들어 정책 중심의 선거운동을 펼친다.

두 후보는 1일 광주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참여 정부의 법무부(천정배)·기획예산처(장병완) 장관 출신인 저희가 협력해 호남 정치와 경제 발전을 위해 마지막으로 헌신하겠다"고 밝혔다.

이들은 "이번 선거에서 광주 정치가 민주당 초선과 1.5선만으로 채워진다면 예산 확보가 어려워지고 호남 정치가 추락할 것이다"며 "현재와 같은 모습의 민주당만으로는 민주정권 4기 창출은 불가능하다는 전망이 많다"고 지적했다.

이어 "개혁 정치의 아이콘과 예산의 달인인 저희가 광주와 호남 정치의 후퇴를 막고 공동의 비전으로 협력하고 연대해서 광주 정치와 경제 발전의 대도약을 이루겠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국회의원의 기회를 다시 준다면 호남에 기반한 민주개혁 세력 연대를 통해 호남 대선 주자의 정치적 기반을 강화하고 민주개혁 세력이 대연합하는 민주개혁 정권 창출에 헌신하겠다"고 말했다.

두 후보는 아시아문화중심도시 개발, 에너지 밸리 확장, 기업 유치 등의 공약을 함께 추진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