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 동참"…밀양시 5급 이상 공무원 급여 일부 기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시민들의 어려움을 함께 이겨내고자 밀양시 5급 이상 공무원들이 '급여 일부 기부 운동'에 동참한다.

밀양시는 부시장 및 5급 이상 간부공무원들이 4월부터 3개월 동안 직급에 따라 매달 20만∼50만원을 기부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로써 부시장은 매달 50만원씩 총 150만원, 국장급(4급)은 매달 30만원씩 총 90만원, 과장급(5급)은 매달 20만원씩 총 60만원을 기부한다.

이렇게 모은 돈은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하며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시민을 지원하고 지역경제를 살리는 데 활용된다.

일반 직원들도 자율적으로 밀양사랑상품권을 사 이용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코로나19로 고통받는 시민들을 위해 급여 기부 운동이 자율적으로 이어지고 있다는 것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