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달 1일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직격탄을 맞은 소상공인에 대한 연1.5%의 초저금리 긴급경영자금 대출이 시중은행과 기업은행에서도 본격 시작된다.

신용등급 4등급 이하로 낮은 소상공인에게 보증서 없이 빠르게 빌려주는 '1천만원 직접대출'에 대해서는 출생연도에 따른 홀짝제를 도입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