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 공사장에 폐기물 300여t 몰래 버린 50대 적발

경북 봉화경찰서는 27일 폐기물을 불법 투기한 혐의(폐기물관리법 위반 등)로 A(52)씨를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0월부터 7차례에 걸쳐 봉화군 소천면 건설공사장에 폐기물 300여t을 버린 혐의를 받는다.

그는 인적이 드문 시간에 토지와 건축물 소유자 몰래 건설공사장에 들어가 고속도로 휴게소 등에서 나온 각종 폐기물을 버린 것으로 드러났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