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는 27일 달성군보건소 직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달성군보건소는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한 대실요양병원과 제이미주병원을 관리·감독한다.

시는 직원 확진에 따라 보건소를 폐쇄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