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뉴스] "코로나19 대응…학교 책상 최대한 띄엄띠엄"

청주시 서원구 충북고등학교(교장 장재영) 교직원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고자 띄엄띄엄 배치한 책상을 다시 살펴보고 있다.

이 학교는 개학(4월 6일 예정) 후 학생 간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평소 2개씩 나란히 배치했던 책상을 한 개씩 띄어 배치했다.

모의고사나 중간고사 때처럼 배치한 것이다.

[카메라뉴스] "코로나19 대응…학교 책상 최대한 띄엄띠엄"

'행복씨앗학교'인 이 학교의 학급당 학생 수는 25명이다.

이 학교는 개학 후 일주일간 야간 자율학습을 하지 않고 정규수업만 할 예정이다.

(글·사진 = 윤우용 기자)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