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청, 사이버 성폭력 수사 자문단 간담회…국제공조 등 논의

경찰청은 성 착취 영상물을 유포한 '박사방' 사건 등에 대한 강력 대응을 촉구하는 여론이 뜨거운 점을 고려해 27일 오후 2시 서울 서대문구 미근동 청사에서 '사이버 성폭력 수사 자문단' 간담회를 개최한다.

민갑룡 경찰청장, 남구준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본부장(경찰청 사이버안전국장)과 자문단 위원인 김현아 한국여성변호사회 인권이사, 박성혜 디지털 성범죄 피해자지원센터 삭제 지원팀장, 서승희 한국사이버성폭력대응센터 대표 등이 참석한다.

켄드릭 영 미국 국토안보수사국(HSI) 수사과장(한국지부 부지부장), 유성희 서울동부지방법원 판사, 김수희 한국여성단체연합 정책부장 등 3명은 자문단 위원으로 새로 위촉된다.

참석자들은 사이버 공간에서 이뤄지는 성폭력과 관련한 피해자 보호 방안, 국제공조 강화 대책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