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자 수가 27일 현재 368명으로 늘어났다.

이는 전날보다 85명 늘어난 것으로 확진자는 76명, 진단검사에서 음성으로 나왔지만, 증상이 코로나19와 똑같아 계속 치료를 받는 추정자는 9명이다.

뉴질랜드 코로나19 감염자 수 85명 늘어 368명

뉴질랜드 보건부 사무총장 애슐리 블룸필드 박사는 이날 코로나19 브리핑에서 새로운 감염 사례가 85건 나와 누적 감염 사례가 368건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그는 현재 병원에 입원한 환자는 8명으로 이 가운데 6명은 안정된 상태, 집중 치료를 받는 1명 등 2명은 조금 덜 안정된 상태에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현재까지 완전히 회복한 사람은 37명이라고 밝혔다.

뉴질랜드는 코로나19와 맞서 싸우기 위해 지난 25일 자정부터 학교와 공공시설, 대부분의 사업체가 문을 닫고 전 국민이 자택에 머무는 4주간의 봉쇄에 들어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