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부산시당 선대위에 노동계 인사 합류

미래통합당 부산시당은 '2020 통합 선거대책위원회'에 한국노총 소속 노동계 인사들이 참여하기로 했다고 26일 밝혔다.

먼저 공동선대위원장으로 천관욱 전국고무산업연맹 위원장이 새로 합류했다.

선대위 부위원장에는 박진수 전국연합노련 부산지역본부 의장, 정봉주 공공산업노련 부산지역본부 의장 등이 임명됐다.

선대위는 "향후에도 지속해서 우리와 뜻을 같이하는 외부인사를 영입할 것"이라면서 "반드시 총선에서 승리해 문재인 정권과 여당의 실정으로 어려움을 겪는 대한민국과 부산을 살리는 데 매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