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성심병원 간호사 1명 코로나19 확진

경북 안동 성심병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나왔다.

25일 안동시에 따르면 시내 정신병원 종사자를 상대로 코로나19 표본 검사를 한 결과 성심병원 간호사 A(53·여)씨가 양성으로 드러났다.

이에 따라 안동에는 전체 확진자가 49명으로 늘어났다.

시는 성심병원 종사자 39명과 입소자 154명의 검체를 채취해 검사에 나섰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