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지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 1명이 추가로 숨졌다.

경북서 코로나19 확진 80대 사망…국내 총 126명

25일 경북도에 따르면 지난 24일 낮 12시 3분께 칠곡경북대병원에서 87세 여성이 사망했다.

경북 칠곡에 살던 이 여성은 지난 13일 폐렴 소견에 따라 검체 검사를 받은 뒤 이튿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지난 15일 칠곡경북대병원에 입원해 있다가 폐렴으로 숨졌다.

기저질환으로 고혈압, 당뇨가 있었다고 보건당국은 밝혔다.

이로써 경북지역 코로나19 관련 사망자는 31명, 국내 전체 사망자는 126명으로 늘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