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나눔박스

인천항만공사 나눔박스

인천항만공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상권이 침체된 전통시장의 활력 제고와 항만 인근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5000만원 상당의 ‘IPA 나눔박스’를 제작해 전달한다고 25일 밝혔다. 나눔박스 안에는 쌀, 라면, 두유, 마스크, 손세정제 등 10여 가지 상품이 들어있다.

나눔박스는 25일부터 인천시사회복지협의회가 운영 중인 푸드뱅크마켓을 통해 항만 인근 지역(중구, 서구, 동구, 연수구)의 독거어르신 1000가구에 전달된다.

최준욱 인천항만공사 사장은 “지역 전통시장 소상공인들에 힘이 되고 항만 인근 지역의 독거 어르신들에게도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인천=강준완 기자 jeff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