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의로운 시민상'으로 나눔·연대 시민 발굴

광주시는 '의로운 시민상'을 통해 생활 속에서 나눔, 연대 등 광주 정신을 실천한 시민을 발굴한다고 25일 밝혔다.

시민이 후보를 추천하면 시민권익위원회에서 수상자를 결정한다.

대상은 사고 현장에서 타인의 생명·재산을 보호한 시민, 불의·불법·부도덕 근절 등 법질서 확립에 기여한 시민, 평소 봉사활동을 적극적으로 실천하거나 경로효친 정신이 투철한 시민 등이다.

추천은 연중 할 수 있으며 광주시 홈페이지 '광주 행복 1번가 바로 소통 광주' 또는 우편으로 하면 된다.

바로 소통 광주에서 50명 이상 공감을 얻으면 시민권익위원회 심의·의결, 공적심의 등을 거쳐 시장 표창을 할 계획이다.

언론 보도 등으로 지역 사회 이슈가 될 만한 공적이 알려진 경우 직접 발굴해 시상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