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석진 방통위 부위원장 재산 820만원…채무 6억410만원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은 14억8천583만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지난해보다 7천900여만원이 늘었다.

26일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공개한 '정기 재산변동사항 신고내역'에 따르면 한 위원장은 배우자 명의의 아파트 등 총 5억4천900만원에 해당하는 건물과 예금(5억6천200만원), 토지(8억3천500만원)를 갖고 있다고 신고했다.

김석진 방통위 부위원장은 820만3천원을 신고했다.

이는 김 부위원장의 빚이 6억410만원에 달하기 때문이다.

강상현 방송통신심의위원장은 전년보다 2억474만원 늘어난 총 26억1천178만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이는 본인 명의의 서울 중구 중림동 오피스텔의 전세금이 상승한 데 따른 것이다.

[재산공개] 한상혁 방통위원장 재산 14억8천600만원…7천900만원↑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