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규언 강원 동해시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과 고통을 분담하고자 4개월간 급여 30%를 반납하기로 했다.

심규언 동해시장, 급여 4개월간 30% 반납 동참

심 시장은 오는 4월분 급여부터 4개월간 급여 30%를 반납할 예정이다.

그는 "코로나19로 고통받는 시민들에게 힘이 되고 싶다"면서 "지금은 모두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하루빨리 평온한 일상으로 다 같이 돌아갈 수 있도록 끝까지 힘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