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찜질방에서 불, 40여명 대피…25분 만에 진화

22일 오후 1시 50분께 세종시 장군면 한 찜질방 테라스에서 불이 나 25분 만에 진화됐다.

찜질방 이용객과 종업원 등 40여명이 놀라 대피했고, 이 과정에서 이용객 1명이 넘어져 상처를 입어 다쳤다.

이 불로 외벽 약 10㎡가 탔다.

소방당국은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