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 제주는 남쪽 해상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흐리고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오후부터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낮 기온은 16∼19도의 분포로 어제보다 2∼4도 낮겠다.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0도 안팎으로 클 전망이어서 환절기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이날 오후 3시부터 24일까지는 맑겠다.

22일 오전까지는 안개가 끼어 가시거리가 짧은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하길 바란다고 기상청은 전했다.

제주도 남쪽 먼바다는 24일까지 바람이 초속 9∼14m로 강하게 불고, 오전까지는 돌풍과 함께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제주도 전 해상과 남해 서부 서쪽 먼바다엔 안개가 짙게 끼는 해역이 있겠다며 항해와 조업하는 선박에 주의를 당부했다.

제주도 북부와 산지에는 건조주의보가 내려진 상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