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서 45세 여성 코로나19 확진…충남 누적 120명

충남 천안에서 45세 여성이 2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여성은 지난 17일 인후통, 코막힘 등의 최초 증상을 보였으며, 천안의료원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이날 확진 통보를 받았다.

이로써 천안지역 확진자는 99명, 충남 도내 누적 확진자는 120명으로 늘었다.

보건당국은 확진자의 동선을 조사하고 방문지가 드러나면 폐쇄 후 소독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